가을날엔 분위기있는 한옥웨딩 - 아일랜드와 한국이 만나는 시간

경험담

아일랜드 총각과 아름다운 한국 신부와의 가을 한옥 결혼식

서울에서 오래된 한옥이면서 결혼식을 할 수 있는 장소는 많지 않습니다. 오래된 한옥에서만 느껴지는 세월의 향기와 고목의 거칠지만 따뜻한 느낌을 그대로 간직한 장소 "가예헌"에서 국제커플의 가을 결혼식이 열렸답니다.

세련되고 아름다운 신부와 그녀를 사랑하는 아일랜드 총각이 바로 오늘 주인공.

이 결혼식의 테마는 두 문화의 만남이었는데요. 아일랜드를 상징하는 주황색, 초록색, 흰색이 전통적인 한옥과 어우러져 이 결혼식의 의미를 나타내주었습니다. 신부가 직접 만든 여러 캘리그라피와 소품들은 NANJU 플라워의 꽃과 어울어져 멋진 앙상블을 만들었습니다.

예식에서도 두 문화의 만남 컨셉은 이어졌는데요. 신랑은 부부의 행복과 영원히 함께함을 상징하는 기러기 한쌍을 신부 어머니에게 드렸습니다. 아일랜드 전통 문화인 손 묶기 (Tie the knot) 을 예식 안에 결합시켜서 진정한 두 문화의 만남. 그리고 그 문화에서 자란 두 사람의 만남이 완성되는 자리를 함께 만들었습니다.

이어진 만찬에서는 멀리서 오신 하객분들에게 푸짐한 한식과 갈비탕을 대접하였습니다. 그리고 아일랜드 하면 빠질 수 없는 게 '기네스' 맥주이죠?

피로연에서는 하객들과 기네스 맥주를 마시면서 못다한 이야기를 나눴습니다.

그 어떤 가을 날보다 아름다웠던 두 사람의 따뜻한 마음이 담긴 결혼식. 두 사람의 행복을 기원합니다.



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들

내 웨딩비용이 궁금하다면?

뚝딱뚝딱 웨딩계산기 하러 가보자